Iyagi #15 – 첫인상 (= First impressions) / Natural talk in 100% Korean

takingpictures-1
Download Available

In this Iyagi lesson, 석진 and 지원 talk about first impressions (첫인상). Do you think first impressions are important? Then what do you do to leave a good first impression to others? Listen in to find out what 석진 and 지원 do!


You can view the PDF here or download it here. And you can get the translation package for this Iyagi episode here. Every purchase goes to the support of creating more free learning material. Thank you! 감사합니다.


  • Brian

    I’m a little confused about the use of ‘느끼하다’. The definition says: greasy, oily. But the context in the Iyagi didn’t seem to match. I did find this sample sentence elsewhere:

    그는 느끼한 미소를 지으며 그녀를 쳐다보았다
    He looked at her with a(n) oily[smarmy] smile

    This seems to fit better with the context, but still, I would never think to compare smarmy with oily….

    Great Iyagi (as always). Many thanks.

    • http://blog.naver.com/legalalien Jin Seok jin

      It is always hard to explain the meaning of “느끼하다.”

      Literally, “느끼하다” has a meaning of “to be oily” and it is used when we eat something including too much oil like cheese cream spaghetti, fried rice and so on.

      We also use that expression to someone pretending to be too much sweat.

      http://netv.sbs.co.kr/sbox/sbox_index.jsp?uccid=10000207906

      From 1:31, you will find a someone different. Once, he represented “느끼함” in Korean.

      Finally, when we see someone who looks like exotic, different from oriental face, we can also say “저 사람 느끼하게 생겼어. That person looks cheesy.”

      Big eye, big nose, and double eyelid. If your face has all of them, you can also be called “느끼하다” in Korea.
      That’s the reason why I and 지원 said 장동건, and 원빈 are 느끼하다.

    • http://www.facebook.com/people/Joaquin-Delgado-Pez/1274853209 Joaquin Delgado Páez

      it’s curious, in spanish (exactly from argentina) “Grasa” (what can be translated greasy or oily) means 느끼하다. ok, its a slang expresion, but a think some reason have to exist xD, its a big coincidence, i’m curious why “oily” concept reminds with the “otherness” concept too (I’m not from argentina, but i know well their dialect)

      Well u know, spanish and english are languages than are spoken in many countries of the world, alteration of language is impossible to not happen… but now we know that is not just a “local” term

  • http://www.youtube.com/expatkerri kerri strothard

    hi 석진 and 지원 ^^ ~ i didn’t understand everything there.. in fact i only understood a little.. but still, 진석진! 사투리! 잘 모르겠어요. i mean to say i had no idea seok-jin speaks in a dialect~ 고향어디에요?

    thanks again for sharing all your thoughts with us listeners. we love you guys and we love talk to me in korean.com!!! you are all the best!!

    thank you again,
    kerri

    • http://blog.naver.com/legalalien Jin Seok Jin

      ㅠ..ㅠ I was trying to say that in standard intonation.
      I came from Pohang 포항 in North Gyeongsang province 경상북도.

      Thanks for your comment. Kerri ;-)

  • Katerina

    물론 면접이나 첫데이트 할때 좋은 첫인상을 남기고 싶어서 옷차림이 말쑥하고 화장 잘하고 좋은 향기 쓰도록 하지만 이거보다는 자연스롭고 “without pretending to be better than u are” 행동하는 것은 더 중요하다고 생각해요.왜냐하면 나중에 실망 가능성이 있어요….Oh…It’s so hard to express thoughts in Korean..I hope I’ve explained my idea in correct way…
    Also about ages…한국에서 태어날때는 아이가 벌써 1살이라고 하죠? 그래서 장지원씨는 “91년생이라서, 스무 살”이라고 하셨죠? 저 87년생이라서 23살이예요..근데 한국나이로 24살 돼죠? 재미있고 헷갈려요..^^

    • ji won jang

      댓글 달아주셔서 너무 감사해요^^
      그런데 Katerina 씨는 저보다 언니네요^^ 반가워요.

    • http://blog.naver.com/legalalien Jin Seok Jin

      Katerina 씨 한국어 잘 쓰셨어요. 그렇죠 첫 인상을 좋게 남기는 것도 중요하지만, 자연스러운 원래 모습을 보여주는 게 더 중요하죠.

      약간 어색한 부분이 있어서 제가 약간 고쳐드릴게요.

      ○ 좋은 향기 쓰도록 하지만,
      ● 좋은 향수 쓰도록 하지만,
      – 향기는 쓸 수 있는 게 아니죠. 향수(perfume)를 써야죠.

      ○ 자연스럽고, 행동하는 것은
      ● 자연스럽게 행동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 Katerina

      Jin Seok Jin 씨 고쳐 주셔서 고마워요…저 원래 향수라고 쓰려고 했지만 “향수”는 자기 고향 그리워하는 마음이라는 뜻만 생각 났으니까 잘못 썼어요 ^^

    • Katerina

      ji won jang 반가워요!

  • Esther

    첫인상을 결정하는 세가지 요소는 눈빛하고 옷차림하고 말투라는 거를 생각해요
    사람의 눈을 보면 그 사람을 대충 알 수 있는 것 같아서 눈빛에 따라서 그 사람의 인상이 결정돼요
    그 다음에 자신에게 어울리는 옷차림을 하면 상대방에게 전체적으로 좋은 이미지를 줄 수 있어요
    마지막요소는 말투예요
    외모에 신경쓴 만큼 말투에도 신경 써야돼요
    어떤 인사말을 해야하는지 잘 생각해요

    네이버에서 “첫인상”을 검색하다가 아래의 글을 발견했어요
    “무릇 상대를 사로잡는 첫인상은, 상대에게 나 자신이 얼마나 뛰어난 사람인지를 보여주는데 있지 않다.
    상대에게 내가 얼마나 편안한 사람인지를 보여 주는데 있다.
    고양이의 갈그랑거리는 소리, 아이들의 콧노래 소리, 달콤한 아카펠라 그룹의 화음 소리처럼 상대의 마음을 누그러뜨리고 피로를 달래줄 수 있는 첫인사야말로, 상대에게 매력적으로 보일 수 있는 가장 간단하면서도 빠른 방법이다.” [레일 라운즈의 중에서]
    이 글에 많이 공감해요
    처음 본 사람들에게 편한 느낌을 주면 첫인상은 나쁠 리가 없겠죠?

    • http://blog.naver.com/legalalien Jin Seok Jin

      상대방을 편안하게 하는 것이 참 중요하군요.

      Esther 씨, 좋은 글 감사합니다.

    • http://TalkToMeInKorean.com Sonnie

      에스더씨 한국말 정말 잘 하세요^^*

      문장 모두 자연스럽고 정확해요!!

      딱 한가지만 고쳐 드릴게요.
      The first sentence!
      * 첫인상을 결정하는 세가지 요소는 눈빛하고 옷차림하고 말투라는 거를 생각해요

      => 첫인상을 결정하는 세 가지 요소는 눈빛과 옷차림, 그리고 말투라고 생각해요.

      except for that! perfect writing!!!!!!!!!!!!!!!!!!!!!!!!

  • Miso

    다들 안녕하세요?

    재밌게 레슨을 들었는데 저도 좀 어렵사리 즉각 이해할 수 없었어요.
    “느끼하다”동사가 특히 복잡한 것 같아요. 친구 한테 프랑스어 번역을 준비하려 정확한 단어 적어도 한 개 찾을 수 없어요.
    내 생각에 외관을 기술하는데 쓰는 동사이지만 느끼한 사람이라는 외관이나 태도에 관계돼요? 프랑스어는 “doucereux, mielleux”가 좋아요? (._.°)

    그러나 “이야기”방송을 준비해서 정말 감사합니다! 아직도 실수를 만히 하는데 잠깐 사이에 문법을 많이 배운 것 같아요. 감사합니다!

    • http://TalkToMeInKorean.com Sonnie

      미소 씨 안녕하세요^^

      레슨을 재미있게 들었는데 좀 어려워서 바로 이해할 수 없었어요?^^

      ‘느끼하다’는 동사가 좀 어렵죠.^^ 설명하기 복잡해요.
      미소씨 말대로(as you said) ‘느끼하다’ 라는 단어는 사람의 외모를 이야기할 때 쓰는 형용사예요.

      =>* 이야기 방송을 준비 ‘해 주셔서 ‘ 정말 감사합니다!

      실수가 많지 않아요~ 실수도 조금 있지만 그래도 다 이해할 수 있어요.^^ 한국어 많이 연습하세요^^*

  • 안녕하세요!
    저는 첫인상을 대해서 많이 생각해요. 친구의 친구를 만날때 좀 창피하지만 좀 더 지내면 마음이 더 편이예요. 첫인상 생각할 때 스트레스를 받아지만 선생님들 말씀 맞아세요 – 첫인상이 중요하지않아요. 면접이나 소게팅 할때 조금 중요해요. 그냥 마음씨 착하면 모든 것 관찮을께같아요.

  • http://myjourneytokoreanfluency.blogspot.com Karla

    I’m currently listening to this .I had a good laugh when I first listen to this talk.

  • Nora

    재미있는 이야기에요 :). 저는 석진 씨의 사투리와 먹소리는 정말 어색 편이 생각하지 않아요 ~ 반대로 석진 씨의 사투리가 진짜 재미있는 편이에요 ^^..
    이 이야기 레슨을 시작기 전에 레벨 4 공부하기 동안 경은 씨하고 현우 씨랑 석진 씨에 대해서 이야기하면 저도 석진 씨가 무서운 사람이 생각했는 데, 이제 이야기 레슨은 듣기 후에 석진 씨 먹소리 처음 들었을 때 착한 하고 웃긴 재미있는 사람이 알게 됬어요 :).
    저는 첫인상이 믿을 수 없어요, 사람이 처음 만날 때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고 그 사람이 몇 번 만나기 다음에 어떤 사람이 알게 됐어요. 사람들이 저도 한테 이렇게 하면 좋겠어요. 좋은 첫인상이나 나쁜 첫인상도 아니라 그냥 잘 알게 됄 때 제가 어떤 사람인 지 인상해요 :).
    몇 년 전에 첫인상에 심하게 믿을 때 제 친친구 처음 만났어요 ~ 저희 선격이 너무 달라서 우리가 친구 될 수 없는 것 바로 아는데 우리 몇 날 만 지내기 전에 친하게 됬어요 ..

    • http://twitter.com/jinseokjin jinseokjin

      정말 첫인상과 실제 성격은 다른 것 같아요. ㅎㅎ 저도 첫인상이 별로 좋지 않은 친구가 있었는데, 처음에는 그 친구와 친해지기가 힘들었어요.
      그런데 실제 성격이 좋은 걸 알고 더 빨리 친해진 것 같아요.

  • Pingback: Iyagi #11-20 – English Translations Available at MyKoreanStore | Talk To Me In Kore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