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yagi #16 – 비오는 날 (= Rainy days) / Natural talk in 100% Korean

takingpictures-1
Download Available

안녕하세요! Iyagi is a series for intermediate and advanced learners where we only talk in 100% Korean about various topics, so that our listeners can improve their vocabulary and also learn some new ways of expressing certain things. We advise you to first listen to the entire story once without the transcript (in the PDF) and then listen to the talk again while or after reading the transcript.

In this 이야기, 현우 and 소연 talked about rainy days. Listen in and find out what they talked about, and if you have any stories to share with us about rainy days, please leave us comments!

You can view the PDF here or download it here. And you can get the translation package for this Iyagi episode here. Every purchase goes to the support of creating more free learning material. Thank you! 감사합니다.


  • Kevin Manley

    선선생님, 이선생님 이야기를 주셔서 감사함니다.
    내 경우에는 한국에 오기 전에 장마대한 경험이 없었어요.
    내 고향이에서 비가 오지만 2시간 정도 밖에 안 와요.
    그래서 여기에 몇일 동안 비가 끝없이 오는 것을 경험했으면 참 놀랐어요.
    주말마다 비 때문에 내가 모든 약속을 취소하고 그냥 집에 혼자로 시간을 보냈었어요.
    결국에 “Cabin Fever”이라는 병을 받았니까 “아무리 많은 비가 와도 밖에서 가야해”라는 느낌이 새겼어요. So ever since then I tend to get wet, cold and exhausted in the rain- but at least I don’t get bored. I do, however, lose or break an average of one umbrella per week.
    Thanks again for the lesson, I hope you get some clear skies soon!

    • http://www.youtube.com/sohyonlee Sonnie

      ‘선선생님’이라고 하니까 재미있네요- double syllable :)
      한국에 온 뒤에는 장마를 경험해 보신 거예요????
      장마철에 주말마다 비 때문에 약속을모두 취소하고 그냥 집에서 혼자 시간을 보냈어요?
      그것도 굉장히 좋죠?
      창밖의 비를 보고 빗소리를 들으면서 책을 읽기도 하고.. 영화를 보기도 하고..
      그런데 Cabin fever라는 병에 걸리셨어요?
      닫힌 공간에 있으면 답답한 느낌이 드는 병인가요? 이런 병을 몰라서 인터넷에서 찾아봤어요.
      케빈씨는 NZ에 사신다고 했나요? 거기 날씨는 요즘 어때요?^^

    • Kevin Manley

      네, TTMIK의 사람 先先生님이에요. 한국어 아주 잘하기때문에…
      나는 NZ에 가 본 적이 있지만 캐나다 사람 이예요.
      NZ 날씨가 잘못알아요. Did I accidentaly say I lived in New Zealand? My Korean must be pretty bad…
      운좋게도 지금 살고있는 대전에서 이년 비가 별로 안왔어요.
      “Cabin Fever” is just an expression for when you’ve been cooped up inside too long and start to feel crazy. I think it comes from people living in frozen cabins in the north of Canada and Alaska.

    • http://TalkToMeInKorean.com Sonnie

      아니에요! 케빈씨가 한국어를 잘 못해서 그런 게 아니라 제가 기억을 못 해서 그래요^-^;; I thought you told me once where you are from.But I don’t remember anymore.. So^-^;; 미안해요 for bad memory:p 지금 대전에 살고 계세요?? 그렇군요~~~ 몰랐어요!^-^ 저도 어렸을 때 대전에 살았어요! 1년 정도..^^

    • huyenhuyen

      이렇게 재미있는 프로그램에 어떻게 참석하나요?

  • Esther

    저는 비를 별로 좋아하지 않아요
    하느님이 울 거 같아서 슬픈 느낌이 들어요
    또한 비가 많이 내리면 우산은 별 소용이 없어요
    옷도 흠뻑 젓어버리고 신발도 물이 새어 들어가서 걷기가 힘들어요
    그래서 비가 오는 날에 밖에 나가기 싫어요
    물론 평일에 출근해야 되니 밖에 나가는 걸 어쩔 수 없지만 주말에 약속이 없으면 집에만 있을래요
    그리고 여행을 다니는 동안 항상 비가 오지 않기를 간절히 바래요
    작년에 한국에 갔을때는 다행히 비가 오지 않았지만 우산을 잃어버렸어요
    한번도 쓴 적이 없는 우산인데 정말 아까웠어요 ㅠㅠ

    • http://TalkToMeInKorean.com Sonnie

      Esther씨^^ 하나님이 우는 것 같아서 슬픈 느낌이 든다는 말,
      너무 감성적이에요.(I would translate 감성적 into Sensitive in Eng.^^)
      비가 많이 오면 진짜 우산은 별 소용이 없죠. 옷도 흠뻑 젖어버리고 신발에도 물이 새어 들어가고요^^
      그래서 저도 비가 오는 날엔 밖에 나가는 게 싫어요 as I mentioned.
      맞아요! 여행을 갈 때는 비가 오지 않기를 간절히 바라죠^^*
      작년에 한국에 오셨었어요? 한번도 쓴 적 없는 우산을 잃어버려서 너무 아까웠겠어요ㅠ_ㅠ

      한국어 정말 잘하세요^_^* great!

  • Sarah

    안녕하세요?
    어제 talktomeinkorean의 사이트를 발견했어요.
    podcast 때문에 전철이나 일에서 (지루할 때ㅋㅋ) 들 수 있고, 천천히 말씀 해 주셔서 이해하기 쉽고, 마음 많이 들었어요!

    이야기 할 때 영어 안 쓰는 것은 기뻐요! 전 미국 사람이지만, 주로 일본어로 공부하고 있으니까요.
    재미 있는 podcast를 많이 녹음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 http://www.youtube.com/sohyonlee Sonnie

      안녕하세요, 사라씨^^
      전철에 있을 때나 일하면서 지루할 때 TTMIK podcast를 들어주세요^-^*
      마음에 들었어요? 감사합니다^-^
      일본어도 공부하고 한국어도 공부하세요?
      좋아요!
      자주 와서 코멘트 남겨주세요:D

    • Sarah

      대답해 주셔서 ㄱㅅㄱㅅ!

      근데, 일본어를 공부하고 있지 않아요. 일본에서 살고 있는 번역자이기 때문에요^^
      한국어하고 일본어는, 문형이랑 단어가 비슷해서 그냥 일한 사전을 써요.
      언제가 한국어로나 일로써 번역할 수 있게 되고 싶어요.

      소연씨의 프로파일을 보고 여러가지 언어도 아시네요?
      그렇게 많이 아시면 보통은 어떻게 쓰세요?
      별로 쓰지 않으면 잊어버릴 것도 있죠?
      부끄럽지만, 제 모국어는 영어이는데 별로 쓰지 않아서 회화가 좀 서툴어졌어요ㅎㅎ

    • http://TalkToMeInKorean.com Sonnie

      하하 ㄱㅅㄱㅅ 까지 아시네요^^
      소연씨의 프로파일을 *봤는데 여러가지 언어도 아시네요.
      제 모국어는 영어*인데 별로 쓰지 않아서 회화가 좀 서툴어졌어요ㅎㅎ

      하하. 그런데 한국어가 너무 자연스러워요^-^ 어미(sentence ending) 이 한국어에선 정말 중요하잖아요. 일본어도 마찬가지지만^^ 그런데 어미 사용이 굉장히 자연스러워요~

      네- 독일어를 배웠고 영어는 어렸을 적부터 했지만 잘 하진 못 해요. 일본어는 혼자 공부해서 아직도 서투르고..
      9월에 일본에서 친구가 온다고 하니까 일본어 공부를 얼른 해야겠어요!! ㅋㅋ

  • http://hangukdrama.wordpress.com Shanna

    안녕하세요~~! ^^

    저도 장화를 사고 싶은데 싱가포르에 돌아가면 신을 기회가 아마 없어서 사지 않았어요. 싱가포르에서 신으면 정말 이상할 거예요 ;;

    이야기를 잘 들었어요. 감사합니다 ^^
    언니~~! ^^ 나중에도 이야기 레슨을 많이 참가하세요~~ ㅎㅎ

    • http://TalkToMeInKorean.com Sonnie

      샨나야~ 오랜만^-^*
      한국의 장마도 이제 거의 끝난 것 같아~ 이제 엄청 더워질거야ㅠㅠ 잘 들어줘서 고맙구! 샨나는 이미 한국어 잘하니까 이야기레슨을 많이 듣는 게 좋겠다^^ 녹음 자주 할게~~~

  • http://www.facebook.com/people/Mike-Parker/701235739 Mike Parker

    여기서 이수일간에 비가 많이 내렸는데 혹시 장마철 온거 아니면 태풍 메아리를 때문인지 잘 모르겠어요.. 비가오는 날이라면 주로 무엇을 하는지 물어보다면 제가 영화나 텔레비전을 보고 외국어 공부하기도 해요. 어젯밤은 비가 왔던 밤이니까 티비 커고 엽기적인 그녀 보이고 있어서 유쾌하게 놀란 거에요. 그 다음 다른 전지현의 주연을 맡는 영화를 2 개 나타나서 전지현 영화 마라톤라는 거 있어나 봐..

  • Pingback: Iyagi #11-20 – English Translations Available at MyKoreanStore | Talk To Me In Korean

  • Nora

    저는 비오는 날이 너무 좋아해요, 우리 나라에 비가 겨울에 만 와서 그리고 겨울에도 자주 안 와요, 그래서 비오는 날들이 기다려요. 비가 오면 장화를 필요가 없어요,, 치마나 흰 바지 같은 옷을 입을 수도 못 했지만 저는 원래 이런 스타일 안 입으니까 그게 저한테 큰 문제가 안이에요. 저도 비가 온 다음 날도 엄척 좋아해요, 날씨도 좋고 나무들 깨끗해지고 하늘 더 예뻐지고요.
    비가 온 날엔 우산 쓸 수 있어서 비가 오면 밖에 가고 싶어요. 비의 소리 도 좋고 그리고 비오는 날 향기 너무 좋아해요.

    • http://twitter.com/jinseokjin jinseokjin

      비가 온 다음 날은 정말 좋은 것 같아요. 날씨도 맑아지고, 하늘도 깨끗해 보이니까요.

      비 오는 소리는 좋은데, 사실 비에 옷이 젖는 것은 좀 안 좋아해요.